오래된 브라우저 버전을 사용 중입니다. 최상의 MSN 경험을 위해 지원되는 브라우저를 사용하시기 바랍니다.

아우디, '르망 24시간 레이스'서 또 우승…통산 12번째

2014-06-24 정자랑

아우디, '르망 24시간 레이스'서 또 우승…통산 12번째

[OSEN=정자랑 기자] 아우디가 르망 24시간 레이스에서 우승기록을 새로 쓰고 있다. 아우디의 디젤 하이브리드 레이싱카 '아우디 R18 e-트론 콰트로’가 23일(현지시간) 프랑스 르망에서 종료된 '르망 24시간 레이스'에서 1위와 3위를 차지했다. 이번 우승은 대회 통산 총 12회 우승이라는 대기록이기도 하다.

이번 레이스에서 '아우디 R18 e-트론 콰트로’는 악천후 속에서도 평균시속 241.4km로 24시간 동안 13.629km의 서킷을 총 348랩(약4743km)을 달려 작년에 이어 2연승에 성공했다. 3위 또한 '아우디 R18 e-트론 콰트로’가 차지했다.

올해 대회 90년째를 맞은 자동차 경주대회인 '르망 24시간 레이스'는 3명의 드라이버가 1대의 레이싱카를 교대로 갈아타며 24시간 동안 쉬지 않고 달리는 극한의 자동차 경주다. 차량의 속도와 내구성이 승패를 가르는 만큼 자동차 회사들이 가진 가장 앞선 기술을 겨루는 대회로 유명하다.

우승을 차지한 ‘아우디 R18 e-트론 콰트로’는 490마력을 내는 3.7리터 디젤 TDI엔진과 2대의 전기 모터를 결합한 하이브리드 시스템을 탑재했으며 120km/h에서부터 4륜 구동 콰트로가 작동한다. 올해 두 번째 우승을 위해 차체 무게를 줄이고 공력 성능과 열 관리 시스템, 안전성능을 향상시켰다.

운전대는 역대 르망 24시 레이스 7회 우승에 빛나는 베테랑 드라이버 톰 크리스텐센(Tom Kristensen), 2008년 우승자 앨런 맥니시(Allan McNish), 작년 5위 신예 ‘로익 뒤발(Loïc Duval) 선수가 잡았다.

luckylucy@osen.co.kr

아우디 제공.

image beaconimage beaconimage beac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