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래된 브라우저 버전을 사용 중입니다. 최상의 MSN 경험을 위해 지원되는 브라우저를 사용하시기 바랍니다.

국세청, 넥센타이어 세무조사

2014-06-24

(서울=연합뉴스) 정성호 기자 = 국세청이 경남 양산에 본사를 둔 넥센타이어[002350]에 대해 세무조사를 벌이고 있다.

넥센타이어 관계자는 18일 "지난달 초부터 국세청에서 양산공장을 방문해 세무조사를 벌이고 있다"며 "2008년에 정기 세무조사를 받은 데 이어 5년 만에 다시 정기 세무조사가 이뤄지는 것"이라고 말했다.

넥센타이어에 대한 세무조사에는 이 지역 국세청이 아닌 서울지방국세청 조사1국이 투입된 것으로 알려졌다. 규모가 큰 기업들에 대해 지역 세무당국과 기업 간 유착 가능성을 차단하기 위해 타 지방국세청을 투입하는 '교차조사'라는 것이다.

그러나 일각에선 최근 일부 대기업들에 대한 세무조사의 연장선 위에서 경영권 승계나 일감 몰아주기 의혹 등을 겨냥한 세무조사가 아니냐는 시각도 있다.

넥센타이어 관계자는 "조사 대상은 넥센타이어의 법인세 부분에 국한된 것으로 알고 있다"고 말했다.

sisyphe@yna.co.kr

(끝)

image beaconimage beaconimage beac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