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래된 브라우저 버전을 사용 중입니다. 최상의 MSN 경험을 위해 지원되는 브라우저를 사용하시기 바랍니다.

국세청, 4일부터 현대차 세무조사 벌여

2014-06-24

국세청, 4일부터 현대차 세무조사 벌여

(서울=연합뉴스) 정성호 기자 = 국세청이 현대자동차[005380]에 대한 세무조사에 착수했다.

6일 세무당국 및 자동차업계에 따르면 서울지방국세청은 지난 4일 현대차 서울 양재동 사옥에 조사인력을 파견해 세무조사에 들어갔다.

이에 앞서 국세청은 지난달 현대차에 세무조사 계획을 사전 통지했다.

현대차는 6년 전인 2007년 마지막으로 세무조사를 받은 바 있는 데다 사전에 조사 계획이 통보된 점에 비춰 이번 조사는 보통 5년에 한 번씩 이뤄지는 정기 세무조사로 풀이된다.

그러나 재계에선 롯데, 효성[004800], 포스코[005490], 대우건설[047040] 등 대기업에 대한 세무조사가 잇따르는 것과 관련해 정치적 배경이 있거나 현 정부의 정책기조인 '증세 없는 복지'와 관련한 세수 확보 차원이 아니냐는 관측도 나온다.

국세청은 지난해 기아자동차[000270]와 현대자동차그룹 계열사인 현대다이모스, 르노삼성자동차에 대해 세무조사를 벌였고, 올해 초에는 한국GM도 세무조사를 했다.

sisyphe@yna.co.kr

(끝)

image beaconimage beaconimage beac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