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래된 브라우저 버전을 사용 중입니다. 최상의 MSN 경험을 위해 지원되는 브라우저를 사용하시기 바랍니다.

기아차, 화성공장 정문 '화합'의 상징물로 재탄생

2014-06-24 최은주

기아차, 화성공장 정문 '화합'의 상징물로 재탄생

[OSEN=최은주 기자] 기아차 화성공장 정문이 기아차 브랜드 아이덴티티를 담은 화합의 상징물로 재탄생했다.

기아자동차는 최근 화성공장의 얼굴인 공장 정문을 화합을 상징하고, 기아차 브랜드 아이덴티티를 반영한 아치 형태의 조형물로 새단장했다.

화성공장 정문의 아치 디자인은 회사 구성원을 상징하는 좌우측 구조물이 회사라는 중심 구조물을 떠받치고 있는 형태로, 작은 불균형이라도 조형물을 무너뜨릴 수 있어 회사와 구성원들 간의 상생과 공존이 중요하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또한 역동적이고, 혁신적이며, 안정감 있는 모습을 조화롭게 형상화함으로써 기아차 브랜드 아이덴티티를 시각적으로 반영한 것이 특징이다. 특히 이번에 선정된 아치 디자인은 기아차 임직원들의 자발적인 의견이 모여 이루어진 결과물이다.

기아차는 복수의 디자인 시안을 선정한 후 화성공장 임직원들을 대상으로 설문 조사를 실시해 선호도가 높은 지금의 아치 형태 디자인을 최종 선택했으며, 작년 4월부터 공사를 시작해 최근 작업을 마무리했다.

기아차는 화성공장 정문 교체와 더불어 공장 방문객들을 위한 강당 리모델링 및 견학로 개선 작업도 최근 마무리했다.

화성공장 강당은 공장 전경을 한눈에 볼 수 있는 장소적 특성과 전동루버를 활용한 빛의 효과를 통해 공장 방문객들에게 강렬한 인상을 심어줄 수 있도록 개선됐다.

또한 기아차는 지난 2011년부터 시작된 공장 견학로 개선 작업의 하나로 견학로의 중요 지점마다 자동 센서를 설치해, 관람객이 접근하면 이를 인지하고 자동으로 해당 설명이 나오는 자동 안내 음성시스템을 설치했다.

이 밖에도 기아차는 다양한 공장 견학 콘텐츠 및 체험 프로그램을 개발해 딱딱한 공장 이미지를 개선시키고, 기아차 공장을 방문객뿐만 아니라 지역 주민들과의 소통 공간으로 활용할 계획이다.

기아차 관계자는 “자동차 생산현장에 브랜드 아이덴티티를 접목시키는 다양한 공장 환경 개선 활동을 통해 임직원들에게는 회사에 대한 자긍심을 고취시키고, 고객들에게는 브랜드 이미지를 제고할 것”이라며 “향후 국내 공장에 이어 해외 공장으로 ‘공간 브랜드경영’을 확산시켜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기아차는 지난 2010년부터 고객 접점 공간인 영업 및 서비스 현장을 시작으로 연간 4만 명 이상 방문하는 공장까지 브랜드 체험 공간 및 고객과의 소통의 공간으로 변화시키기 위한 ‘공간 브랜드 경영’을 지속적으로 펼쳐 나가고 있다.

fj@osen.co.kr

기아자동차 제공.

image beaconimage beaconimage beac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