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래된 브라우저 버전을 사용 중입니다. 최상의 MSN 경험을 위해 지원되는 브라우저를 사용하시기 바랍니다.

롤스로이스, 英서 하반기 출시 예정 '레이스' 공개

2014-06-24 최은주

롤스로이스, 英서 하반기 출시 예정 '레이스' 공개

[OSEN=최은주 기자] 롤스로이스모터카는 지난 7월 11일부터 13일까지 영국 굿우드에서 진행된 '페스티벌 오브 스피드 (Goodwood Festival of Speed)'에서 하반기 출시 예정 모델인 '레이스(Wraith)'를 선보였다.

롤스로이스 역사상 가장 강력하고 역동적인 모델인 '레이스'는 '슈퍼카 런' 부문에 출전해 자신의 고향인 굿우드 힐 클라임에서 첫 질주를 마친 뒤, 페스티벌이 열리는 주말 동안 관람객들을 위해 전시됐다.

패스트백 디자인의 '레이스'는 최고 출력 624마력, 1500prm에서 81.5kg·m의 최대토크를 발휘한다. 가속력은 4.6초로 롤스로이스 사상 가장 역동적인 성능을 자랑한다. 신사를 위한 궁극적 그란 투리스모를 표방하는 '레이스'는 행사 기간 동안 굿우드 힐 크라임 코스의 수퍼카 패독에서 관람객들과 만났다.

이 외에도 롤스로이스는 올해의 페스티벌 오브 스피드에서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했다.

최근 1800마일의 알파인 트라이얼 기념 레이스를 성공적로 마친 것을 기념해 이벤트에 참여했던 2013 알파인 트라이얼 100주년 헌정 '고스트'와 100년 전 롤스로이스를 세계 최고의 차에 등극시켰던 1913년형 래들리의 경주자(Radley Car)가 매일 4차례식 힐 클라임을 내달렸다.

움직이는 모터쇼(Moving Motor Show)에서는 롤스로이스 '팬텀' 혹은 알파인 트라이얼 100주년 헌정 '고스트'를 타고 행사장 주변을 달릴 수 있는 시승행사와 페스티벌 오브 스피드 20주년을 기념해 다시 열리는 소프박스 챌린지(Soapbox Challenge)에서 롤스로이스 4륜 무동력 경주차 2대가 참여해 이색 볼거리를 선사했다. 또한 유방암 모금 캠페인을 위해 제작된 핑크색 고스트 FAB1도 행사에 참여했다.

올해는 팬텀 쿠페가 행사 차량으로 정해져 주말 내내 힐 크라임을 달리며 관람객을 맞이했고, 롤스로이스 굿우드 공장부터 롤스로이스 본사 건물까지 호화롭게 이동할 수 있는 의전차량을 제공했다.

fj@osen.co.kr

롤스로이스 제공.

image beaconimage beaconimage beac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