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래된 브라우저 버전을 사용 중입니다. 최상의 MSN 경험을 위해 지원되는 브라우저를 사용하시기 바랍니다.

르노삼성 'SM3 Z.E', 제주도서 전기택시 시범운행

2014-06-24 최은주

르노삼성 'SM3 Z.E', 제주도서 전기택시 시범운행

[OSEN=최은주 기자] 르노삼성자동차가 국내 최초로 'SM3 Z.E' 전기차를 지원해 제주특별자치도(이하: 제주도)에서 3일부터 전기택시 시범운행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르노삼성은 이에 앞서 제주도 스마트그리드과, ㈜대은계전, ㈜제주전기자동차서비스 등 전기자동차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퀵드롭 시스템(배터리 교환 시스템을 통해 정해진 배터리 교환소에서 휴대폰 배터리 교환처럼 약 5분내 배터리 교체가 가능한 시스템)을 이용한 배터리 교환 시연을 실시했다. 'SM3 Z.E'는 국내에 소개된 전기차량 중 유일하게 퀵드롭 배터리 교환을 채택한 모델이다.

2013년 스마트그리드 기술개발 지원사업의 일환으로 진행되는 국내 최초 전기자동차 택시 시범운행은 제주도의 도비 1억과 관련단체 기업의 지원을 받아 ㈜대은계전과 ㈜제주전기차동차서비스가 진행한다.

제주도 'SM3 Z.E' 전기택시 시범운행을 통해서 TCO(Total Cost of Ownership, 총운영비용) 분석 결과를 토대로 전기자동차가 택시로 운영될 수 있는 경제성, 청정성, 편익성에 대한 결과를 도출하게 된다. 이를 바탕으로 TCO 절감을 위한 최적의 충전인프라 조합을 제안함으로써 제주도 내 전기자동차 택시 보급 활성화를 유도하는데 목적이 있다.

이번 과제 수행을 위해 르노삼성자동차는 전기자동차 택시를 운영할 수 있도록 'SM3 Z.E' 전기자동차 두 대를 지원하고 ㈜LG화학은 전기자동차 퀵드롭 배터리 교환을 할 수 있도록 교체용 배터리 두 세트를 지원한다.

또한 중앙제어㈜와 LS산전㈜은 전기자동차 충전기술 및 충전기를 지원하고, ㈜피엠그로우는 전기자동차 정보 연동 관련 기술을 지원한다. 더불어 제주특별자치도 개인택시 조합은 개인택시 기사와 배터리 교환설비인 퀵드롭 장소를 지원하고 택시 시범운행에 필요한 정보를 지속적으로 제공한다.

박동훈 르노삼성자동차 영업본부 부사장은 "르노삼성자동차가 수년 전부터 국내 전기차 시장의 선두주자가 되겠다는 큰 전략하에, 다양한 전기차 비즈니스 모델을 검토하고 있다"며 "실제로 지난달 제주도 민간보급에서 SM3 ZE의 선택율이 67%로 압도적인 선택을 받았으며 한 걸음 더 나아가 국내 최초로 퀵드랍(배터리 교환 설비)를 바탕으로 한 전기택시 보급모델까지 확대해 간다는 데에 큰 의의를 두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도 전기차 분야에서 적극적인 마케팅 활동을 계속 이어 가겠다"고 강한 자신감을 드러냈다.

fj@osen.co.kr

르노삼성 제공.

image beaconimage beaconimage beac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