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래된 브라우저 버전을 사용 중입니다. 최상의 MSN 경험을 위해 지원되는 브라우저를 사용하시기 바랍니다.

'서울오토살롱'서 희귀 클래식자동차 전시

2014-06-24

'서울오토살롱'서 희귀 클래식자동차 전시

(서울=연합뉴스) 정성호 기자 = 희귀한 클래식 자동차를 만날 수 있는 전시회가 열린다.

자동차 애프터마켓(2차 시장) 및 튜닝 전문 전시회인 '2013 서울오토살롱' 측은 장커스텀(대표 장종수)과 함께 11∼14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리는 행사에 희귀 클래식카를 전시한다고 5일 밝혔다.

스포츠카인 폴크스바겐 카르만기아(1962년식), 폴크스바겐 마이크로버스 타입2(1965년식), 일본의 경차 스바루 삼바(1994년식)를 미니버스로 개조한 차량 등이 전시된다.

카르만기아는 폴크스바겐 클래식 비틀(타입1)의 주요 부품을 사용해 개발한 스포츠카로 1천500㏄급 직렬4기통 엔진이 장착돼 있다.

마이크로버스는 비틀스를 비롯한 다양한 뮤지션이 이용해 잘 알려져 있으며 미국에서는 '히피 버스' 또는 '서퍼들의 차'로 불리며 인기를 끈 모델이다.

장종수 대표는 "최근 캠핑 열풍에 맞춰 올드카를 새롭게 개조한 '클래식 캠핑카'를 제작해 오토캠핑의 새 트렌드를 보여주겠다"고 말했다.

서울오토살롱은 자동차 정비용품, 튜닝용품, 차량용 멀티미디어(카오디오·내비게이션·블랙박스 등), 각종 내·외장용 액세서리 등 공장에서 출고된 차량을 각자 취향에 따라 맞춤화(customizing)하는 제품들을 만날 수 있는 자리다.

sisyphe@yna.co.kr

(끝)

image beaconimage beaconimage beac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