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래된 브라우저 버전을 사용 중입니다. 최상의 MSN 경험을 위해 지원되는 브라우저를 사용하시기 바랍니다.

쉐보레 트랙스, 국토부 신차안전도 평가서 종합 1위 기록

2014-06-24 정자랑

쉐보레 트랙스, 국토부 신차안전도 평가서 종합 1위 기록

[OSEN=정자랑 기자]쉐보레 트랙스가 최고수준의 안정성을 입증했다. 한국지엠은 자사가 개발을 주도한 쉐보레 트랙스(Trax)가 29일, 국토교통부에서 발표한 신차 안전도 평가(KNCAP: Korean New Car Assessment Program)에서 평가 대상 차종 중 종합 점수 합계 1위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트랙스는 제동 안전성을 포함한 주행 안전성 및 보행자 보호 평가를 강화해 1등급 기준을 대폭 상향한 2013년 신차 안전도 평가에서 총점 93.5점으로 차량 안전성 평가 최고 등급 1 등급을 받았다.

트랙스는 견고한 차체와 전자식 주행안전 장치 등 다양한 첨단 안전 시스템을 통한 최고 수준의 안전성을 바탕으로 시속 56km 정면 충돌 및 기둥 측면 충돌 테스트에서 만점을 받았을 뿐만 아니라, 충돌 분야 전 항목에서 최고 등급인 별 5개 기록했다.

또한, 보행자 보호 항목에서 2008년 평가 시행 이래 역대 최고 점수를 획득해 탑승자 뿐만 아니라 보행자 보호에서도 차별화된 안전성을 입증하기도 했다.

김동석 한국지엠 기술연구소 안전성능개발담당 상무는 “안전을 최우선으로 하는 쉐보레의 우수한 제품 설계 철학이 국내외 차량 안전성 평가를 통해 차례로 입증되어 기쁘다”며, “이번 평가를 통해 쉐보레 스파크, 아베오, 크루즈, 올란도, 말리부와 알페온 등 전 제품이 한국 신차 안전도 평가 최고 등급을 기록해 높은 제품 신뢰도에 기여하게 될 것”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이에 앞서 트랙스는 올해 5월, 까다롭기로 정평이 높은 유로NCAP(Euro-NCAP) 안전성 평가에서 측면 충돌 테스트 만점을 포함해 충돌 안전성 평가 최고 등급 별 5개를 받았으며, 2013년 상반기 평가 대상 11개 차종 중에서 가장 높은 점수를 획득하며 글로벌 최고 수준의 안전성을 인정받은 바 있다.

luckylucy@osen.co.kr

한국지엠 제공.

image beaconimage beaconimage beac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