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래된 브라우저 버전을 사용 중입니다. 최상의 MSN 경험을 위해 지원되는 브라우저를 사용하시기 바랍니다.

시트로엥, 'WTCC 2014' 출전 모델 'C-엘리제' 공개

2014-06-24 최은주

시트로엥, 'WTCC 2014' 출전 모델 'C-엘리제' 공개

[OSEN=최은주 기자] 시트로엥이 '월드 투어링카 챔피언십 (World Touring Car Championship) 2014'에 출전한다.

시트로엥은 5일 대회 출전 소식과 함께 출전 차량인 시트로엥 'C-엘리제 (C-ELYSÉE)'를 공개했다.

'C-엘리제 WTCC'는 C 세그먼트 세단 C-엘리제 모델을 베이스로, 시트로엥의 레이싱 기술이 집약된 1.6리터 터보 직분사 엔진을 장착했다. 최대 380마력, 최대 400Nm의 토크로 강력한 주행 성능을 발휘한다. 에어로다이내믹 스플리터 (aerodynamic splitter), 스타일리시한 후면 윙 (rear wing), 18인치 휠 등이 내달 독일 프랑크푸르트 모터쇼에서 그 실체가 최초로 공개될 예정이다.

지난해 파리모터쇼에서 시트로엥은 WRC 9회 우승에 빛나는 챔피언 세바스티앙 로브 (Sebastien Loeb)와 함께 WTCC에 도전할 의사를 밝힌 바 있다.

WTCC대회는 F1과 WRC에 이어 국제자동차연맹인 FIA (Fédération Internationale de l’Automobile)가 세계에서 3번째로 만든 월드 챔피언십 모터스포츠다. 실제 양산되는 4도어(door) 세단 중 이륜구동 자동차들이 트랙에서 펼치는 레이싱 경기다. 연 12차례에 걸쳐 4대륙을 돌며 경기가 치러지며 월드 챔피언 부문은 드라이버와 제조사 부문으로 나눠 시상한다.

fj@osen.co.kr

시트로엥 제공.

image beaconimage beaconimage beac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