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래된 브라우저 버전을 사용 중입니다. 최상의 MSN 경험을 위해 지원되는 브라우저를 사용하시기 바랍니다.

쌍용차, 상반기 6만6천982대 판매…18.3% 증가

2014-06-24

(서울=연합뉴스) 이유진 기자 = 쌍용자동차는 올해 상반기 완성차 총 6만6천982 대를 판매했다고 1일 밝혔다.

내수는 작년 동기보다 34.1% 증가한 2만9천286대, 수출은 8.4% 증가한 3만7천696대를 각각 기록했다. 상반기 전체 판매량은 18.3%가 늘었다.

현지조립방식(CKD)으로는 2천478대를 인도에 별도 수출했다.

러시아와 칠레 등 중남미 지역의 판매량이 증가한 가운데 특히 러시아는 상반기 판매량이 1만8천858대로 전체 수출 물량의 46.9%를 차지해 실적의 '1등 공신' 역할을 했다고 업체는 전했다.

차종별로는 '코란도C' 2만6천613대, '코란도 스포츠'가 1만6천615대가 팔려 상반기 판매량의 62.2%를 점유했다.

2월 출시된 '코란드 투리스모'도 7천71대가 판매되는 등 코란도 브랜드가 상승세를 이끌었다.

6월 판매는 내수 5천608대, 수출 7천260대(CKD 포함)를 각각 기록했다. 총 판매량은 1만2천858대로 2월 이후 4개월 연속 증가세를 이어갔다.

eugenie@yna.co.kr

(끝)

image beaconimage beaconimage beac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