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래된 브라우저 버전을 사용 중입니다. 최상의 MSN 경험을 위해 지원되는 브라우저를 사용하시기 바랍니다.

쌍용차, 4개월 연속 1만 2000대 판매…코란도 브랜드 효과

2014-06-24 최은주

쌍용차, 4개월 연속 1만 2000대 판매…코란도 브랜드 효과

[OSEN=최은주 기자] 쌍용자동차가 지난 7월 내수 5768대, 수출 6768대(ckd 포함)를 포함 총 1만 2536대를 판매했다고 1일 밝혔다.

현재 '코란도 투리스모' 출시 효과로 4개월 연속 1만 2000대 이상을 판매하고 있는 쌍용자동차는 7월에도 전년 동월 대비 28.5%, 전년 누계 대비로는 23.5% 성장을 기록하는 등 높은 성장세를 지속하고 있다.

이러한 증가세는 올해 들어 7개월 연속 증가하고 있는 내수 판매 호조에 따른 것으로, 현재 '코란도 투리스모'와 함께 코란도 패밀리 브래드가 판매 증가세를 주도하고 있다.

지난 4월 이후 5000대 이상 판매를 유지하고 있는 내수는 올해 최대 월 판매실적을 기록하며 전년 동월 대비 38.5%나 증가했다.

수출 역시 러시아와 칠레 등으로의 꾸준한 물량 증가와 함께 '코란도 C' 가솔린 모델의 중국시장 본격 선적으로 전년 동월 대비로는 21% 증가한 실적을 기록했다.

하기휴가에 따른 조업일수 축소로 생산물량이 감소하면서 증가하고 있는 내수 물량 대응을 위해 수출실적이 일시적으로 전월 대비 6.6% 감소했으나, 조업일수가 확보되면 곧 회복 될 것이라고 밝혔다.

아웃도어 열풍으로 SUV 시장이 점차 확대되고 있는 추세에 맞춰 '코란도 C' 상품성 개선모델의 출시를 준비하고 있는 쌍용자동차는 이를 통해 국내외 판매를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한편, 쌍용자동차는 지난 25일 4년 연속 무분규로 올해의 임금협상을 마무리 짓게 됨으로써, 최근의 판매 상승세를 유지할 수 있는 안정화된 생산 기반을 확보하면서 판매물량 확대에 매진할 수 있게 됐다.

이유일 쌍용자동차 대표이사는 "올해 들어 내수판매가 7개월째 증가하면서 4개월 연속 1만 2000대 이상을 판매하고 있다"며 "하반기에도 '코란도 C'상품성 개선모델 출시를 통해 이러한 상승세를 더욱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fj@osen.co.kr

image beaconimage beaconimage beac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