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래된 브라우저 버전을 사용 중입니다. 최상의 MSN 경험을 위해 지원되는 브라우저를 사용하시기 바랍니다.

쌍용차, 7월 1만2천536대 판매…작년보다 28.5%↑

2014-06-24

(서울=연합뉴스) 이유진 기자 = 쌍용자동차는 7월 내수 5천768대, 수출 6천768대(현지조립방식. CKD 포함)를 합쳐 총 1만2천536대를 판매했다고 1일 밝혔다.

내수는 6월에 비해 2.9%, 작년 동월과 비교하면 38.5% 증가했다. 수출은 6월보다 6.6% 감소했지만 작년에 비하면 21% 늘었다.

전체 판매량은 6월 대비 2.5% 줄었고 작년 동월 대비 28.5% 늘었다.

수출 실적은 러시아·칠레 등지에서 판매량이 꾸준히 늘었고 '코란도 C' 가솔린 모델이 중국 시장에 본격 진출해 성과를 올렸다.

7월 수출 실적이 6월에 비해 감소한 것은 휴가철을 맞아 조업일수 축소로 생산 물량이 감소했기 때문이다. 내수 수요를 맞추려고 수출 물량을 줄여 실적이 소폭 하락했지만 조업일수가 정상화하면 곧 회복할 것이라고 업체는 전했다.

현지조립방식(CKD)으로는 252대를 인도에 수출했다.

쌍용차[003620]는 '코란도 투리스모'를 비롯한 코란도 브랜드가 판매 증가세를 주도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쌍용차 이유일 대표이사는 "올해 내수 판매량이 7개월째 늘었고 4개월 연속 1만2천대 이상을 팔았다"면서 "하반기에는 '코란도 C' 상품성 개선 모델을 앞세워 상승세를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eugenie@yna.co.kr

(끝)

image beaconimage beaconimage beac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