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래된 브라우저 버전을 사용 중입니다. 최상의 MSN 경험을 위해 지원되는 브라우저를 사용하시기 바랍니다.

울산 민노총 "현대차는 비정규직 특별교섭 나서라"

2014-06-24

(울산=연합뉴스) 김근주 기자 = 민주노총 울산본부는 12일 "현대자동차는 비정규직 문제 해결을 위한 특별교섭에 나서라"고 촉구했다.

민노총은 이날 오전 울산시청 프레스센터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296일간 벌였던 송전철탑 농성은 현대차가 비정규직의 정규직화 대신 신규채용으로 불법파견을 비켜가려 했기 때문에 발생했다"고 주장했다.

이어 "현대차가 사내하청 비정규직 근로자를 대상으로 진행하고 있는 3천500명 신규채용안은 정년퇴직으로 줄어드는 정규직 인원을 충원하는 것에 불과하다"며 "비정규직 문제 해결을 위한 정규직화 방안을 내놓아 한다"고 밝혔다.

또 "철탑농성을 해제했지만 현대차는 특별교섭을 거부하고 있다"며 "회사가 전향적인 입장을 밝혀야 한다"고 덧붙였다.

canto@yna.co.kr

(끝)

image beaconimage beaconimage beac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