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래된 브라우저 버전을 사용 중입니다. 최상의 MSN 경험을 위해 지원되는 브라우저를 사용하시기 바랍니다.

재규어, 2인승 컨버터블 스포츠카 F-TYPE 출시(종합)

2014-06-24

재규어, 2인승 컨버터블 스포츠카 F-TYPE 출시(종합)

(서울=연합뉴스) 이유진 기자 = 재규어 랜드로버 코리아는 5일 2인승 컨버터블 스포츠카인 'F-타입(TYPE)'을 공식 출시했다.

이 차량은 스포츠카의 고전으로 꼽히는 'E-타입'을 계승해 '세계 올해의 자동차 위원회'가 선정한 '2013 올해의 자동차 디자인' 상을 받았다고 업체는 전했다.

국내 출시하는 F-타입은 총 3가지 라인업을 갖췄다.

F-타입과 F-타입 S는 3.0리터 6기통 슈퍼차저 엔진을 장착해 각각 340마력·최대토크 45.9㎏·m와 380마력·최대토크 46.9㎏·m의 성능을 낸다. 최상위급인 F-타입 V8 S는 5.0리터 8기통 엔진에서 495마력, 최대토크 63.8㎏·m를 뽑아낸다.

모델에 따라 최소 4.3초에서 최대 5.3초 만에 시속 100㎞까지 도달할 수 있다.

전 모델에 우주항공 분야에서 사용하는 에폭시 접합과 리벳·본딩 방식의 고강도 초경량 알루미늄 모노코크 소재를 사용해 코어 자체의 무게가 261㎏에 불과하지만 비틀림 강성은 다른 재규어 차량보다 30% 높다.

FR(앞 엔진 뒷바퀴 굴림) 구동 방식으로 25개 프로그램을 통해 주행습관·도로여건에 빠르게 적응하는 '8단 퀵 시프트 변속기'와 '어댑티브 다이내믹스'(F-타입 S·V8 S 모델에 적용) 시스템을 비롯한 스포츠 서스펜션 등 첨단 기술을 적용했다.

차문 손잡이는 평소 숨겨졌다가 터치 패널을 만지면 튀어나온다. 실내 환풍구인 액티브 에어벤트 시스템과 시속 100㎞ 이상에서만 작동하는 리어 스포일러 등도 실제 사용할 때만 모습을 드러낸다.

신슐레이트 소재의 소프트톱은 12초 만에 여닫을 수 있다.

데이비드 맥킨타이어 재규어 랜드로버 코리아 대표는 "F-타입은 고성능에 감성 품질을 더한 명품"이라면서 "미래 지향적인 디자인과 첨단 주행 성능으로 고객에게 차별화된 경험을 선사하겠다"는 각오를 다졌다.

이 차량은 현재까지 30여대가 사전 판매됐고 회계연도를 마감하는 내년 4월까지 판매량 100여대를 달성한다는 것이 목표다.

판매가격(부가세 포함)은 F-타입 1억400만원, F-타입 S 1억2천만원, F-타입 V8 S가 1억6천만원이다.

eugenie@yna.co.kr

(끝)

image beaconimage beaconimage beac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