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래된 브라우저 버전을 사용 중입니다. 최상의 MSN 경험을 위해 지원되는 브라우저를 사용하시기 바랍니다.

한국지엠, 쉐보레 브랜드 슬로건 맞춰 ‘무한도전’

2014-06-24 강희수

한국지엠, 쉐보레 브랜드 슬로건 맞춰 ‘무한도전’

[OSEN=강희수 기자] 한국지엠주식회사(이하 한국지엠)가 새로운 쉐보레 글로벌 브랜드 슬로건 ‘Find New Roads’에 맞춘 과감한 시도를 통해 브랜드 이미지 강화에 나섰다.

제너럴모터스(General Motors, 이하 GM)는 쉐보레 브랜드를 향후 10년 내 세계 최고의 글로벌 자동차 브랜드로 육성한다는 비전 아래 ‘Find New Roads’라는 새로운 슬로건을 제시한 바 있다.

한국지엠 세르지오 호샤(Sergio Rocha) 사장은 “새 브랜드 슬로건은 우리 제품을 통해 고객의 삶이 더욱 풍요로워짐과 동시에 혁신적인 회사가 될 것이라는 약속”이라며, “쉐보레가 판매되는 모든 곳에서 ‘Find New Roads’가 고객과 직원 모두에게 일관성 있게 전달됨으로써 브랜드의 가치와 철학을 대변하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쉐보레는 참신하고 독창적인 시도를 주제로 한 새 브랜드 슬로건에 맞춰 신차 알리기를 위해 다양한 시도를 해 왔다.

새 엔진과 차세대 무단변속기를 장착한 경차 신모델 스파크(Spark) S는 지난 5월 서울 청담동 비욘드 뮤지엄에서 오픈 스튜디오 형식으로 마련된 무대를 배경으로 토크쇼 형식의 도심 속 이색 신차발표회를 가졌다.

또한, 도심형 소형 SUV를 제품 콘셉트로 출시된 트랙스(Trax)는 자동차 버라이어티 쇼 ‘탑기어 코리아’를 통해 ULV(Urban Life Vehicle) 의 면모를 보여주고 있다.

지난 달 23일 케이블 채널 XTM ‘탑기어 코리아 시즌 4’ 제 7화(도심 속 레이스, SUV vs BMX 라이더)에 소개된 트랙스는 서울 도심 한복판에서 BMX 자전거 세계 챔피언과 대결을 펼치는 한편, 서킷에서 구름판을 이용해 약 50m 가량 날아간 후 착지하는 역동적인 퍼포먼스를 선보였다.

쉐보레는 신제품 스파크 S, 말리부(Malibu), 크루즈(Cruze) 제품 광고에 새 브랜드 슬로건을 적용하는 한편, 다각적인 브랜드 프로모션을 통해 브랜드 인지도를 한층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

100c@osen.co.kr

한국GM 제공.

image beaconimage beaconimage beac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