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래된 브라우저 버전을 사용 중입니다. 최상의 MSN 경험을 위해 지원되는 브라우저를 사용하시기 바랍니다.

현대차 노사 1년 끌던 '해고자 복직' 합의

2014-06-24

(울산=연합뉴스) 장영은 기자 = 현대자동차 노사가 1년을 끌어온 해고자 복직 문제에 대한 합의점을 찾았다.

노사는 1분기 노사협의회에서 해고자 복직 등 9가지 안에 최종합의 했다고 5일 밝혔다.

이에 따라 노조 대의원 출신 해고자 1명을 오는 24일자로 재입사 시킨다. 부서 배치에 대해서는 노사가 다시 협의하기로 했다.

해고자 복직은 지난해 8월 임금협상에서 합의했지만 전제조건에 대한 노사간 해석과 입장이 달라 지금까지 끌어왔다.

이 과정에서 노조는 "해고자 복직 합의를 이행하지 않는다면 임금 및 단체협약 교섭에서 대가를 치를 것"이라며 회사를 압박했다.

노사는 또 건강보험증에 등재된 65세 미만의 부모와 배우자 부모까지 독감예방접종 대상에 포함시키고, 공장내 화장실 비데를 500개 추가 설치하기로 했다.

보육시설 확충 및 입소 대상자 확대, 출장비 인상, 휴일 해외출장 이동시 근태 인정, 식단가 인상 등에도 합의했다.

young@yna.co.kr

(끝)

image beaconimage beaconimage beac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