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래된 브라우저 버전을 사용 중입니다. 최상의 MSN 경험을 위해 지원되는 브라우저를 사용하시기 바랍니다.

현대, 미국서 쏘나타 등 23만9천대 리콜

2014-06-24

현대, 미국서 쏘나타 등 23만9천대 리콜

(디트로이트 AP=연합뉴스) 현대차가 미국 디트로이트에서 판매되는 쏘나타와 아제라(한국명 그랜저) 등 23만9천대를 리콜한다.

제설작업 등을 위해 도로에 뿌려진 염분이 차량의 후방 서스펜션을 부식시킨 것이 그 이유다.

이번 리콜은 2006년부터 2010년까지 생산된 쏘나타 중형급 모델 21만5천대와 2006년부터 2011년까지 생산된 아제라 대형급 2만4천대가 해당한다.

현대는 염분이 차량의 골격을 형성하는 후방 서스펜션 크로스멤버(crossmember)를 부식시키면 바퀴축에서 이탈이 생기게 되고 휠얼라이먼트에 영향을 줄 뿐 아니라 사고위험도 증가한다고 설명했다.

hopema@yna.co.kr

(끝)

image beaconimage beaconimage beac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