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래된 브라우저 버전을 사용 중입니다. 최상의 MSN 경험을 위해 지원되는 브라우저를 사용하시기 바랍니다.

IIHS 소형차 충돌테스트서 혼다 '시빅' 최고 등급 수여

2014-06-24 최은주

IIHS 소형차 충돌테스트서 혼다 '시빅' 최고 등급 수여

[OSEN=최은주 기자] 최근 미국 고속도로안전보험협회(IIHS)가 실시한 충돌테스트(small overlap front test) 결과에서 혼다의 2013년 형 '시빅'이 최고 등급을 받았다.

이번 테스트는 미국 시장에서 가장 많이 판매되고 있는 소형 모델 12종을 대상으로 실시됐다. 이번 실험에서 유일하게 혼다의 시빅 2도어와 4도어 두 모델 만이 가장 안전한 차에게 선사되는 G(Good)등급을 수여 받았다.

8일 미국 고속도로안전보험협회(IIHS)의 실험 결과 보고에 따르면, 차량 충돌 시 혼다 시빅 모델은 운전자가 탑승하고 있는 최소한의 구역만을 침범해 운전석에 탑승한 더미(Dummy: 모형인형)의 생존 구역이 잘 유지됐다고 평가했다. 탑승한 더미의 움직임이 잘 통제돼 G등급을 획득 할 수 있었다.

'시빅'에는 실제 충돌 상황을 충분히 고려한 독자적인 충돌안전 기술인 G-Con(G-Control)에 의한 컴패터빌리티 대응 바디가 적용돼있다. 전방으로부터의 충격에 대해 추가적으로 발생할 수 있는 충격을 방지하고, 그 충격을 보다 넓은 면으로 분산 시키도록 하여 충돌 시 느껴지는 에너지를 수준으로 경감한다.

또한 더욱 견고한 구조로 설계됐으며, 바디 골격은 고강도 고장력 강판을 적소에 채용하는 등 전방위에 대한 충돌 에너지 흡수 효율이 높은 구조로 설계됐다.

fj@osen.co.kr

혼다 제공.

image beaconimage beaconimage beac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