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래된 브라우저 버전을 사용 중입니다. 최상의 MSN 경험을 위해 지원되는 브라우저를 사용하시기 바랍니다.

KTB투자증권 "현대글로비스, 현대차 파업 영향 미미"

2014-06-24

(서울=연합뉴스) 한혜원 기자 = KTB투자증권은 8일 현대차[005380] 노동조합 파업 등 노사 문제가 현대글로비스[086280]의 실적에 미칠 영향이 크지 않다고 분석했다.

신지윤 KTB투자증권 연구원은 "현대글로비스는 상반기에 현대차그룹 계열사가 아닌 완성차업체를 대상으로 한 물류 매출이 작년 상반기보다 30.8% 늘었다"며 "2분기에도 포드, 닛산, 폴크스바겐 등을 새 고객사로 확보한 상태"라고 설명했다.

신 연구원은 "상반기 물류 부문에서 계열사 대상 매출 규모는 5% 줄어들었고 비중은 처음 70% 아래로 내려갔다"며 "계열사로 인한 성장은 이미 정체된 상태여서 현대차 파업이 회사 성장에 미칠 영향도 적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현대글로비스는 해외 현지법인 실적이 1분기 매출의 21%, 영업이익의 37%를 차지했다"며 "수익성 높은 현지 생산 증가는 비계열사 매출 상승과 더불어 회사 이익 성장에 긍정적"이라고 분석했다.

그는 따라서 현대차 파업 타격에 대한 우려로 주가가 급락한 것이 중장기 투자자에게는 반대로 매수 기회가 될 수 있다고 봤다.

KTB투자증권은 현대글로비스에 대한 투자의견 '매수'와 목표주가 27만원을 유지했다.

hye1@yna.co.kr

(끝)

image beaconimage beaconimage beac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