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래된 브라우저 버전을 사용 중입니다. 최상의 MSN 경험을 위해 지원되는 브라우저를 사용하시기 바랍니다.

‘동치미’ 심진화 “첫 키스 후 제일 먼저 아빠한테 얘기했다”

NewsEn 로고 NewsEn 2018.08.11. 12:05 이민지 oing@newsen.com
© 뉴스엔

개그우먼 심진화가 첫 키스 후 아빠에게 이야기 했다고 밝혔다.

8월 11일 방송되는 MBN 에선 '동치미'에는 배우 김용림, 금보라, 개그우먼 심진화, 전 아나운서 김경화, 개그우먼 김영희, 한의사 이경제 등이 출연한다.

녹화 당시 심진화는 “첫 키스 후 제일 먼저 얘기한 게 아빠였다”라고 말문을 열어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그녀는 “어릴 때부터 부모님께서 열린 생각을 갖고 계셔서 성교육을 정확히 교육 받았다”며 “그 덕분에 ‘이건 이렇게 책임감이 있어야 하는구나’라는 생각으로 모든 경험이 늦었다”고 밝혔다.

이어 심진화는 “고2 때 첫 남자친구가 생기고 ‘아빠! 내가 드디어 첫 키스를 해봤어!’라고 말했다”고 덧붙여 모두를 충격에 빠뜨렸다. 이에 출연자들은 아빠의 반응이 어땠는지 물었고 그녀는 “그 행동에 책임질 수 있도록 나이에 알맞게 상담을 해주셨다”며 아빠와의 일화를 전했다.

한편 심진화는 15년을 투병하시다 돌아가신 아빠에 대한 일화를 전하며 눈물을 흘리기도 했다. 그녀는 “이제야 효도할 수 있는 경제적 여유가 생겼는데, 너무 후회스럽다”며 “맛있는 것들이 너무 많은데 아빠는 돌아가시기 전까지 된장찌개가 가장 맛있는 음식인 줄 아셨다”고 아빠를 회상하며 눈물을 보였다. 11일 오후 11시 방송. (사진=MBN 제공)

NewsEn 정보 더 보기

image beaconimage beaconimage beac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