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래된 브라우저 버전을 사용 중입니다. 최상의 MSN 경험을 위해 지원되는 브라우저를 사용하시기 바랍니다.

'햄버거를 얼굴에 냅다 던졌다' 또 나온 맥도날드 갑질 영상

국민일보 로고 국민일보 2018.12.06. 06:46 신은정 기자
© Copyright@국민일보

손님이 점원에게 햄버거를 던진 일명 맥도날드 갑질 영상이 한 차례 더 공개됐다. 지난달 중순 차량 블랙박스에 촬영돼 공분을 샀던 울산 맥도날드 사건 며칠 뒤 일이다.

© Copyright@국민일보

6일 유튜브와 커뮤니티 목격담에 따르면 지난달 17일 서울 연신내의 한 맥도날드 매장에서 중년 남성 일행이 점원과 실랑이를 하다가 햄버거를 던졌다. 양측은 카운터를 가운데 두고 말다툼을 하는 것처럼 보였다. 점원은 주문번호가 뜨는 화면을 보면서 “손님이 안 가져가셨다”고 말했고, 손님은 “우리를 불렀냐”고 맞섰다. 양측이 언성을 높이며 말하던 중, 남성 일행 중 한 명이 앞에 놓인 종이봉투를 점원 얼굴을 향해 던졌다. 종이봉투에 든 햄버거 등이 점원 얼굴을 맞고 아래로 떨어졌다. 영상에는 주변 손님들의 놀라는 목소리가 함께 담겼다.

© Copyright@국민일보

이날 게임커뮤니티 ‘에펨코리아’ 에도 연신내 맥도날드 갑질 사건으로 불리는 목격담이 올라왔다. 점원이 주문번호를 불렀고 찾아가지 않자 다른 번호를 불렀는데 뒤늦게 온 남성 일행이 “왜 우리는 부르지 않느냐”고 항의하면서 실랑이가 시작됐다고 했다. 남성 일행이 “우리한테 지금 쓰레기통에 버린 거 먹으라는 거냐”는 식으로 시비를 걸었다고 목격자는 당시를 기억했다. 또 밖에 택시가 기다리는데 그 비용도 내놓으라고 말했다고 목격자는 전했다.

지난달 중순 벌어진 일은 현장 영상과 후기가 인터넷에 오르면서 뒤늦게 화제가 되고 있다. 연신내 맥도날드 영상은 같은 달 울산 맥도날드 매장에서 일어나 공분을 샀던 일과 비슷하다. 지난 13일 자동차커뮤니티 보배드림에는 자동차를 탄 채 주문할 수 있는 맥도날드 드라이브스루 매장에서 한 손님이 점원에게 햄버거를 집어 던지는 블랙박스 영상이 올라왔다. 울산 북구의 매장을 방문했다가 우연히 이런 장면을 목격했다고 한 보배드림 회원은 “맞은 직원이 울고 있었다”면서 제3자가 폭행을 수사를 의뢰할 수 있냐고 물었다.

울산 맥도날드 갑질 사건으로 불리는 이 일로 20대 여성 아르바이트생에게 햄버거를 던진 40대 남성이 경찰 조사를 받았다. 맥도날드 매장 점주가 남성을 고소했고, 경찰은 이 남성을 폭행 혐의로 입건했다. 남성은 경찰 조사에서 “평소 스트레스가 많아 몸이 안 좋은 상태였는데, 세트를 주문했는데 단품이 나오자 순간적으로 화가 났고 판단력이 흐려졌다”고 진술했다.

신은정 기자 sej@kmib.co.kr

많이 본 뉴스

국민일보 기사 더보기

image beaconimage beaconimage beac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