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래된 브라우저 버전을 사용 중입니다. 최상의 MSN 경험을 위해 지원되는 브라우저를 사용하시기 바랍니다.

50m 댐 수직 경사면에 오른 야생 염소들, 그 이유가?

서울신문 로고 서울신문 2018.10.12. 14:59
페데리카 그라시 / BBC 유튜브 이탈리아 북부 피에몬테주 안트로나계곡 신기노 댐(Cingino Dam)의 ‘스파이더 염소’로 유명한 알파인 아이벡스(Alpine ibex goat)의 모습. © 서울신문 페데리카 그라시 / BBC 유튜브 이탈리아 북부 피에몬테주 안트로나계곡 신기노 댐(Cingino Dam)의 ‘스파이더 염소’로 유명한 알파인 아이벡스(Alpine ibex goat)의 모습.

야생 염소들의 아찔한 절벽타기 기술이 이탈리아의 한 댐에서 포착됐다.

최근 이탈리아 북부 피에몬테주 안트로나계곡 신기노 댐(Cingino Dam)의 ‘스파이더 염소’로 유명한 알파인 아이벡스(Alpine ibex)의 모습을 11일(현지시간) 영국 더선이 소개했다.

눈으로 봐도 믿기 힘든 장면이 포착된 곳은 안트로나계곡의 수력발전소인 높이 약 50m 신기노 댐. 아무것도 없는 수직에 가까운 댐 경사면에 있는 것은 다름 아닌 야생염소들이다.

알파인 아이벡스는 보통 4600m 이상의 가파른 암벽 지형에서 서식한다. 이들이 오르기도 힘든 수직의 댐 경사면을 오르는 이유는 몸에 부족한 염분과 미네랄을 섭취하기 위해서다.

페데리카 그라시(63)씨가 촬영한 사진에는 댐 경사면에 오른 염소들이 혀로 경사면을 핥는 모습이 담겨 있다. 그라시는 “15~25마리의 염소들이 동시에 댐을 오르고 있었고 나머지 염소들은 댐 아래에서 쉬고 있었다”고 전했다.

안트로나계곡의 현지인에 따르면 댐은 160피트(약 49m) 높이로 경사면은 거의 수직인 90도에 가까으며 염소들은 고무 발굽과 균형을 잡는데 도움을 주는 큰 속귀를 가지고 있어 이곳에 오르는게 가능하다.

사진·영상= 페데리카 그라시 / BBC 유튜브

손진호 기자 nasturu@seoul.co.kr

서울신문 기사 더보기

image beaconimage beaconimage beac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