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래된 브라우저 버전을 사용 중입니다. 최상의 MSN 경험을 위해 지원되는 브라우저를 사용하시기 바랍니다.

[핸드볼] 한국, 카자흐 꺾고 아시아선수권 결승행…세계선수권 출전권 확보(종합)

뉴스1 로고 뉴스1 5일 전 이재상

한국 여자 핸드볼 대표팀이 카자흐스탄을 완파하고 제16회 아시아핸드볼여자선수권 결승에 진출했다. 3위까지 주어지는 세계선수권 출전권도 확보했다.

강재원 감독이 지휘하는 한국대표팀은20일 수원 서수원칠보체육관에서 열린 대회 준결승에서 카자흐스탄을 41-20으로 크게 이겼다.

조별 예선에서 3연승의 신바람을 냈던 한국은 한 수 아래의 카자흐스탄을 맞아 경기 내내 리드를 지켜내며 완승을 챙겼다. '강재원호'는 오는 12월 독일에서 열리는 세계선수권 출전권도 획득했다.

[핸드볼] 한국, 카자흐 꺾고 아시아선수권 결승행…세계선수권 출전권 확보: 여자 핸드볼 대표팀이 카자흐스탄을 꺾고 아시아선수권 결승에 올랐다. /뉴스1 © News1 오장환 기자 © news1 여자 핸드볼 대표팀이 카자흐스탄을 꺾고 아시아선수권 결승에 올랐다. /뉴스1 © News1 오장환 기자

한국은 간판 류은희(부산시설공단)가 7골로 공격을 이끌었고, 최수민(서울시청), 김진이(대구시청)도 각각 7골로 힘을 보탰다. 류은희는 경기 MVP를 차지했다.

전반 초반 상대의 공세에 다소 당황했던 한국은 8-6에서 연속 5득점에 성공, 점수를 벌리며 승기를 잡았다. 권한나(서울시청)와 류은희가 상대 수비를 뚫고 득점에 가세하며 여유를 찾았다.

전반을 20-10 더블스코어로 마친 한국은 후반에도 선수들을 고루 기용하며 21골 차로 낙승했다.

강재원 감독은 경기 후 "오늘 분위기를 결승전까지 이어가 22년 만에 안방에서 열린 아시아여자선수권 우승컵을 꼭 들어올리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앞서 열린 2차례 열린 아시아선수권에서 연속 우승을 차지했던 태극낭자들은 이번 대회에서 3회 연속 정상 등극에 도전한다. 한국은 이날 중국을 27-26으로 누른 일본과 오는 22일 우승 트로피를 다툰다.

image beaconimage beaconimage beac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