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래된 브라우저 버전을 사용 중입니다. 최상의 MSN 경험을 위해 지원되는 브라우저를 사용하시기 바랍니다.

‘가치들어요’ 홍윤화 “과거 母 가사도우미, 삼촌집 아니란 것 결혼 전에 알아” 눈물[오늘TV]

NewsEn 로고 NewsEn 2020.09.08. 16:08 배효주 hyo@newsen.com
‘가치들어요’ 홍윤화 “과거 母 가사도우미, 삼촌집 아니란 것 결혼 전에 알아” 눈물[오늘TV] ©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가치들어요’ 홍윤화 “과거 母 가사도우미, 삼촌집 아니란 것 결혼 전에 알아” 눈물[오늘TV]

홍윤화가 홀어머니와 함께 힘들었던 어렸을 때 기억을 떠올린다.

9월 8일 오후 11시 방송되는 MBN ‘모두의 강연 가치 들어요’에서는 ‘소통 전문가’ 김창옥 강사, ‘재심 전문’ 박준영 변호사와 함께 다양한 이야기를 나눈다.

이날 패널로 함께 한 홍윤화는 “결혼 전에 어머니가 나에게 한 거짓말의 진실을 깨닫고 슬픔에 잠겼다”고 운을 뗐다.

이어 “어려웠던 가정 형편에 어머니는 주중에 미용실을 운영하셨고 주말에는 가사 도우미 일을 하셨다”면서, “나를 집에 혼자 둘 수 없었기 때문에 도우미 일을 하던 고급 아파트에 나를 함께 데리고 가셨다”고 어린 시절을 회상했다.

또 홍윤화는 “어머니는 내가 혹시 물건을 만지다 사고를 낼까 싶어 ‘삼촌 집 물건은 함부로 만지지 말아라’라고 했다. 그 집이 진짜 삼촌 집이 아니라는 것을 결혼 전에야 알게 됐다”며 안타까움을 감추지 못했다.

그러면서 “어머니 앞에서는 애써 밝게 아무렇지 않은 척 그때의 일을 이야기하지만 속으로는 마음이 많이 아프다”며 눈물을 보였다. 오후 11시 방송.(사진=MBN)

NewsEn 정보 더 보기

image beaconimage beaconimage beac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