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래된 브라우저 버전을 사용 중입니다. 최상의 MSN 경험을 위해 지원되는 브라우저를 사용하시기 바랍니다.

광주·전남 9월 무역수지 9억4100만 달러 흑자

NEWSIS 로고 NEWSIS 2021.10.14. 11:22 구길용
[광양=뉴시스]김석훈 기자 = 전남 광양항 컨테이너부두에 정박한 컨테이너선. (사진=여수광양항만공사 제공) 20201.04.06.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 뉴시스 [광양=뉴시스]김석훈 기자 = 전남 광양항 컨테이너부두에 정박한 컨테이너선. (사진=여수광양항만공사 제공) 20201.04.06.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지난 9월 광주·전남지역 무역수지가 9억4100만달러 흑자를 기록했다.

광주지역 수출은 전년 대비 14.6% 감소한 반면, 전남은 70.1% 증가했다.

14일 광주본부세관이 내놓은 '9월 광주·전남지역 수출입 동향' 자료에 따르면 광주·전남 수출은 전년 동월 대비 36.4% 증가한 48억8100만 달러, 수입은 57.7% 증가한 39억4000만 달러로 9억4100만 달러 흑자를 기록했다.

올해 들어 9월 말까지 누계기준으로 수출은 41.8% 증가했고 수입은 45.2% 증가해 무역수지는 107억5400만 달러 흑자를 나타냈다.

9월 광주지역 수출은 전년 동월 대비 14.6% 감소한 12억1300만 달러, 수입은 14.7% 증가한 6억8500만 달러로, 5억2800만 달러 무역흑자를 기록했다.

품목별로 수출은 반도체(25.0%), 기계류(20.9%)는 증가한 반면, 수송장비(38.7%), 가전제품(15.9%), 타이어(32.5%)는 감소했다.

수입은 반도체(7.7%), 가전제품(11.5%), 기계류(37.7%)는 증가했으며 고무(4.6%), 화공품(6.6%)은 감소했다.

9월 전남지역 수출은 전년 동월 대비 70.1% 증가한 36억6800만 달러, 수입은 71.2% 증가한 32억5500만 달러로 4억1300만 달러 무역흑자를 기록했다.

수출이 크게 늘어난 것은 화공품(48.9%), 석유제품(98.0%), 철강제품(154.1%), 기계류(4.1%) 등이 주도했다.

수입은 원유(59.1%), 석탄(85.4%), 석유제품(95.3%), 철광(106.7%), 화공품(67.2%) 등이 모두 증가했다.

image beaconimage beaconimage beacon